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로 유지…전망도 ‘안정적’
입력 2019.01.24 (13:55) 수정 2019.01.24 (14:35)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로 유지한다고 24일 밝혔습니다.

'AA-'는 상위 4번째 등급으로, 피치는 한국 등급 전망도 '안정적'으로 유지했습니다.

피치는 또 한국 경제의 올해와 내년 성장률이 각각 2.5%로 둔화할 것으로 전망하면서 민간투자와 수출 증가세 약화를 이유로 들었습니다.

그러면서 "소득 주도 수요 증가와 공공 투자 등을 통한 정부의 경제활동 활성화 조치로도 이는 일부만 상쇄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로 유지…전망도 ‘안정적’
    • 입력 2019-01-24 13:55:55
    • 수정2019-01-24 14:35:25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로 유지한다고 24일 밝혔습니다.

'AA-'는 상위 4번째 등급으로, 피치는 한국 등급 전망도 '안정적'으로 유지했습니다.

피치는 또 한국 경제의 올해와 내년 성장률이 각각 2.5%로 둔화할 것으로 전망하면서 민간투자와 수출 증가세 약화를 이유로 들었습니다.

그러면서 "소득 주도 수요 증가와 공공 투자 등을 통한 정부의 경제활동 활성화 조치로도 이는 일부만 상쇄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