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산자유무역지역 70% 설에 5일 휴무
입력 2019.01.24 (15:10) 진주
마산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의 70%가
이번 설에 5일 동안 쉬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마산자유무역지역 기업협회는
설 연휴 휴무계획을 조사한 결과,
기업 106곳 가운데 5일을 쉬는 곳이
76곳으로 가장 많고,
6일 휴무가 5곳, 9일 휴무도 4곳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휴무계획이 확정된
86곳 가운데 18곳이 귀성비로
지난해보다 만 원 오른 평균 33만 7천 원을
지급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마산자유무역지역 70% 설에 5일 휴무
    • 입력 2019-01-24 15:10:42
    진주
마산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의 70%가
이번 설에 5일 동안 쉬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마산자유무역지역 기업협회는
설 연휴 휴무계획을 조사한 결과,
기업 106곳 가운데 5일을 쉬는 곳이
76곳으로 가장 많고,
6일 휴무가 5곳, 9일 휴무도 4곳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휴무계획이 확정된
86곳 가운데 18곳이 귀성비로
지난해보다 만 원 오른 평균 33만 7천 원을
지급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