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서 발견 한국인 시신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자’…한국인 용의자 검거
입력 2019.01.24 (16:41) 수정 2019.01.24 (16:47) 국제
지난 21일 태국 동남부 라용 지역에서 토막 난 사체로 발견된 한국인 남성 35살 A 씨는 이 지역에서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주태국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대사관 측과 태국 경찰은 전날 밤 이 사건 용의자로 한국인 남성 30대 B 씨를 방콕 시내에서 검거해 이 같은 진술을 받아냈다.

B 씨는 관련 뉴스가 23일 언론에 보도된 뒤 한국대사관에 연락을 해왔고, 대사관 경찰 영사가 B 씨와 통화에서 자수를 설득한 뒤 태국 경찰과 함께 출동해 검거했다.

양국 경찰은 B 씨로부터 또 다른 한국인과 함께 범행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공범 검거에 주력하고 있다고 대사관 측은 전했다.

살해된 피해자와 살인 용의자들은 라용 지역에서 불법 도박 사이트를 함께 운영해 온 일당으로 알려졌다.
  • 태국서 발견 한국인 시신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자’…한국인 용의자 검거
    • 입력 2019-01-24 16:41:03
    • 수정2019-01-24 16:47:25
    국제
지난 21일 태국 동남부 라용 지역에서 토막 난 사체로 발견된 한국인 남성 35살 A 씨는 이 지역에서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주태국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대사관 측과 태국 경찰은 전날 밤 이 사건 용의자로 한국인 남성 30대 B 씨를 방콕 시내에서 검거해 이 같은 진술을 받아냈다.

B 씨는 관련 뉴스가 23일 언론에 보도된 뒤 한국대사관에 연락을 해왔고, 대사관 경찰 영사가 B 씨와 통화에서 자수를 설득한 뒤 태국 경찰과 함께 출동해 검거했다.

양국 경찰은 B 씨로부터 또 다른 한국인과 함께 범행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공범 검거에 주력하고 있다고 대사관 측은 전했다.

살해된 피해자와 살인 용의자들은 라용 지역에서 불법 도박 사이트를 함께 운영해 온 일당으로 알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