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재확인 거부 쌍둥이 母..."출생신고 허위"
입력 2019.01.24 (20:39) 수정 2019.01.24 (20:43) 목포
쌍둥이 형제를 초등학교에 보내지 않고
소재 확인을 거부한 혐의로
28살 김모 씨를 조사하고 있는 경찰은
실제로 쌍둥이의 출생신고는
허위인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영암경찰서는
김 씨가 2012년
광고를 통해 만난 40대 남성으로부터
허위 출생신고를 해주면
돈을 준다는 제안을 받고
허위 출생신고를 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김 씨를 허위 출생신고 혐의로 수사하고,
브로커 등 공범 여부 계속 수사할 방침입니다.###
  • 소재확인 거부 쌍둥이 母..."출생신고 허위"
    • 입력 2019-01-24 20:39:27
    • 수정2019-01-24 20:43:41
    목포
쌍둥이 형제를 초등학교에 보내지 않고
소재 확인을 거부한 혐의로
28살 김모 씨를 조사하고 있는 경찰은
실제로 쌍둥이의 출생신고는
허위인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영암경찰서는
김 씨가 2012년
광고를 통해 만난 40대 남성으로부터
허위 출생신고를 해주면
돈을 준다는 제안을 받고
허위 출생신고를 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김 씨를 허위 출생신고 혐의로 수사하고,
브로커 등 공범 여부 계속 수사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