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종합)충북 설 경기 전망 "부정적"
입력 2019.01.24 (21:12) 충주
올해 설 명절 경기 전망이
지난해보다 더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청주상공회의소가
도내 330개 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 기업의 65.1%가
설 명절 체감경기를 부정적으로
전망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지난해 보다
21.9%p 증가한 수치입니다.
자금사정 역시 부정적인 응답이 50%로
지난해보다 13.5%p 늘었습니다.
또 중소기업중앙회가
도내 96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66.7%가 자금사정이 어렵다고 답해
전반적인 세밑 경기가
좋지 않은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 (종합)충북 설 경기 전망 "부정적"
    • 입력 2019-01-24 21:12:53
    충주
올해 설 명절 경기 전망이
지난해보다 더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청주상공회의소가
도내 330개 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 기업의 65.1%가
설 명절 체감경기를 부정적으로
전망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지난해 보다
21.9%p 증가한 수치입니다.
자금사정 역시 부정적인 응답이 50%로
지난해보다 13.5%p 늘었습니다.
또 중소기업중앙회가
도내 96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66.7%가 자금사정이 어렵다고 답해
전반적인 세밑 경기가
좋지 않은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