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차 지난해 4분기 2천억 원대 순손실..."2010년 이후 첫 적자"
입력 2019.01.24 (16:40) 수정 2019.01.25 (09:13) 울산
현대자동차가 지난해 4분기
2천억 원 대의 순손실을 내며
적자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대차는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25조6천69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8%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5천11억원으로 35.4%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4분기 당기순손실은
2천33억원을 기록해, 2010년 이후 처음으로
분기 적자를 냈습니다.
현대차의 지난해 연간 매출은
전년 대비 0.9%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47.1%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 현대차 지난해 4분기 2천억 원대 순손실..."2010년 이후 첫 적자"
    • 입력 2019-01-25 09:10:10
    • 수정2019-01-25 09:13:48
    울산
현대자동차가 지난해 4분기
2천억 원 대의 순손실을 내며
적자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대차는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25조6천69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8%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5천11억원으로 35.4%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4분기 당기순손실은
2천33억원을 기록해, 2010년 이후 처음으로
분기 적자를 냈습니다.
현대차의 지난해 연간 매출은
전년 대비 0.9%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47.1%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