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랜드캐니언 추락 대학생 곳곳 도움 손길
입력 2019.01.24 (16:40) 뉴스9(부산)
미국 그랜드캐니언에서 여행 도중 추락 사고로 중태에 빠진 동아대 재학생 박준혁 씨를 돕기 위한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모교인 동아대는 오늘 대책회의를 연 뒤 학교 차원에서 후원금을 모을 계좌를 만들고 동문회와 외부단체에도 도움을 요청하기로 했습니다.

또, 대학 의대 교수와 학생처장을 조만간 미국 현지로 보내 박씨의 상태도 살필 예정입니다.

박 씨가 유학한 캐나다 밴쿠버의 한인 단체도 후원금 모으기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해 말 추락 사고를 당한 박 씨는 미국 현지 병원에 입원해 있지만, 10억 원이 넘는 치료비와 국내 이송비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 그랜드캐니언 추락 대학생 곳곳 도움 손길
    • 입력 2019-01-25 09:29:30
    뉴스9(부산)
미국 그랜드캐니언에서 여행 도중 추락 사고로 중태에 빠진 동아대 재학생 박준혁 씨를 돕기 위한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모교인 동아대는 오늘 대책회의를 연 뒤 학교 차원에서 후원금을 모을 계좌를 만들고 동문회와 외부단체에도 도움을 요청하기로 했습니다.

또, 대학 의대 교수와 학생처장을 조만간 미국 현지로 보내 박씨의 상태도 살필 예정입니다.

박 씨가 유학한 캐나다 밴쿠버의 한인 단체도 후원금 모으기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해 말 추락 사고를 당한 박 씨는 미국 현지 병원에 입원해 있지만, 10억 원이 넘는 치료비와 국내 이송비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