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미투 폭로' 신유용 씨 소환 조사..수사 속도
입력 2019.01.24 (14:40) 수정 2019.01.25 (11:55) 뉴스9(전주)
검찰이
고등학교 유도부 재학 시절
코치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신유용씨 사건과 관련해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전주지검 군산지청은
어제(23) 신유용 씨를 불러
9시간가량 고소인 진술 조사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피의자 전 유도 코치 손 모 씨의
자택에서 압수한
태블릿 피씨와 휴대전화에 대한 분석을
다음 주까지 마친 뒤
손 씨를 소환해 조사할 계획입니다. (끝)
  • 검찰, '미투 폭로' 신유용 씨 소환 조사..수사 속도
    • 입력 2019-01-25 11:54:39
    • 수정2019-01-25 11:55:24
    뉴스9(전주)
검찰이
고등학교 유도부 재학 시절
코치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신유용씨 사건과 관련해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전주지검 군산지청은
어제(23) 신유용 씨를 불러
9시간가량 고소인 진술 조사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피의자 전 유도 코치 손 모 씨의
자택에서 압수한
태블릿 피씨와 휴대전화에 대한 분석을
다음 주까지 마친 뒤
손 씨를 소환해 조사할 계획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