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해 대형마트 의무휴업일 변경 '설날 휴무'
입력 2019.01.28 (11:25) 창원
김해 지역
대형마트와 준대규모점포가
의무 휴업일을 조정해
이번 설날에 대부분 쉰다고 밝혔습니다.
김해 유통업 상생발전 협의회는
근로자의 명절 휴식 보장을 위해
매달 두 번째와 네 번째 일요일에 시행하던
의무휴업일을
'2월 10일 일요일' 대신
설날인 2월 5일로 조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김해 지역 전체 대상점포 29곳 가운데
25곳이 설 당일인 2월 5일에
영업하지 않습니다.
  • 김해 대형마트 의무휴업일 변경 '설날 휴무'
    • 입력 2019-01-28 11:25:02
    창원
김해 지역
대형마트와 준대규모점포가
의무 휴업일을 조정해
이번 설날에 대부분 쉰다고 밝혔습니다.
김해 유통업 상생발전 협의회는
근로자의 명절 휴식 보장을 위해
매달 두 번째와 네 번째 일요일에 시행하던
의무휴업일을
'2월 10일 일요일' 대신
설날인 2월 5일로 조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김해 지역 전체 대상점포 29곳 가운데
25곳이 설 당일인 2월 5일에
영업하지 않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