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스토리] “폭행범 딱 걸렸네” 전직 UFC 선수의 응징
입력 2019.01.28 (20:48) 수정 2019.01.28 (20:56)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에서 찍힌 영상입니다.

한 여성이 클럽 건물에서 나오자 남성이 뒤따라나옵니다.

이 남성은 여성을 끌고가 폭행하기 시작합니다.

비명 소리에 한치의 망설임 없이 달려가는 영웅!

주먹을 날려 남성을 가볍게 제압합니다.

알고보니 전직 종합격투기 선수, '데니스 스토니치' 였는데요.

자신이 운영하는 클럽에서 여성이 폭행당하는 걸 cctv로 목격했답니다.

만약 이걸 지나쳤으면 성폭행 사건으로 이어질 수 있었다는데요.

그는 "여성을 보호해야겠다는 생각밖엔 없었다"면서 당연히 해야할 일을 했다고 말했습니다.
  • [글로벌 스토리] “폭행범 딱 걸렸네” 전직 UFC 선수의 응징
    • 입력 2019-01-28 20:52:30
    • 수정2019-01-28 20:56:21
    글로벌24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에서 찍힌 영상입니다.

한 여성이 클럽 건물에서 나오자 남성이 뒤따라나옵니다.

이 남성은 여성을 끌고가 폭행하기 시작합니다.

비명 소리에 한치의 망설임 없이 달려가는 영웅!

주먹을 날려 남성을 가볍게 제압합니다.

알고보니 전직 종합격투기 선수, '데니스 스토니치' 였는데요.

자신이 운영하는 클럽에서 여성이 폭행당하는 걸 cctv로 목격했답니다.

만약 이걸 지나쳤으면 성폭행 사건으로 이어질 수 있었다는데요.

그는 "여성을 보호해야겠다는 생각밖엔 없었다"면서 당연히 해야할 일을 했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