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엔 특별보고관, 터키서 카슈끄지 살해사건 조사 논의
입력 2019.01.28 (22:00) 수정 2019.01.28 (22:25) 국제
사우디아라비아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살해사건의 국제수사를 추진하는 터키에 유엔 특별보고관이 도착해 터키 정부 고위 인사들을 만나 진상 규명에 대한 의견을 나눴습니다.

터키 관영 아나돌루통신은 아녜스 칼라마르 유엔 특별보고관 일행이 현지시간으로 오늘(28일)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메블뤼트 차우쇼을루 터키 외무장관을 면담하고 카슈끄지 살해사건 진상 규명을 논의했다고 전했습니다.

차우쇼을루 장관은 트위터 계정에 "유엔 특별보고관 아녜스 칼라마르와 만났다"며 "그는 터키에서 자말 카슈끄지 살해사건을 조사할 것이다"라고 언급했습니다.

칼라마르 특별보고관은 다음달 2일까지 터키에 머무르면서 터키 법무장관과 사건을 수사한 이스탄불 검찰총장 등을 만나는 등 수사 상황을 파악할 예정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AFP 통신 등은 휴먼라이츠워치 등 국제 인권단체들은 칼라마르 특별보고관의 터키 방문이 유엔의 공식적인 국제수사로 이어질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시각으로 보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우디 '실세'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를 향해 날선 비판을 가한 카슈끄지는 지난해 10월 초 이스탄불 주재 사우디 총영사관에 서류를 수령하러 갔다가 거기서 자신을 기다린 사우디 요원 일행에 의해 살해되고 시신이 유기됐습니다.

사우디 사법당국은 카슈끄지가 터키에 파견된 협상 팀장의 현장 판단에 따라 살해됐다고 결론 내리고, 이달 초 첫 재판에서 용의자 11명 가운데 5명에 대해 사형을 구형했지만, 무함마드 왕세자는 살해와 무관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터키 정부는 사우디의 수사 결과가 미흡하다며 국제수사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유엔 특별보고관, 터키서 카슈끄지 살해사건 조사 논의
    • 입력 2019-01-28 22:00:08
    • 수정2019-01-28 22:25:52
    국제
사우디아라비아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살해사건의 국제수사를 추진하는 터키에 유엔 특별보고관이 도착해 터키 정부 고위 인사들을 만나 진상 규명에 대한 의견을 나눴습니다.

터키 관영 아나돌루통신은 아녜스 칼라마르 유엔 특별보고관 일행이 현지시간으로 오늘(28일)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메블뤼트 차우쇼을루 터키 외무장관을 면담하고 카슈끄지 살해사건 진상 규명을 논의했다고 전했습니다.

차우쇼을루 장관은 트위터 계정에 "유엔 특별보고관 아녜스 칼라마르와 만났다"며 "그는 터키에서 자말 카슈끄지 살해사건을 조사할 것이다"라고 언급했습니다.

칼라마르 특별보고관은 다음달 2일까지 터키에 머무르면서 터키 법무장관과 사건을 수사한 이스탄불 검찰총장 등을 만나는 등 수사 상황을 파악할 예정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AFP 통신 등은 휴먼라이츠워치 등 국제 인권단체들은 칼라마르 특별보고관의 터키 방문이 유엔의 공식적인 국제수사로 이어질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시각으로 보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우디 '실세'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를 향해 날선 비판을 가한 카슈끄지는 지난해 10월 초 이스탄불 주재 사우디 총영사관에 서류를 수령하러 갔다가 거기서 자신을 기다린 사우디 요원 일행에 의해 살해되고 시신이 유기됐습니다.

사우디 사법당국은 카슈끄지가 터키에 파견된 협상 팀장의 현장 판단에 따라 살해됐다고 결론 내리고, 이달 초 첫 재판에서 용의자 11명 가운데 5명에 대해 사형을 구형했지만, 무함마드 왕세자는 살해와 무관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터키 정부는 사우디의 수사 결과가 미흡하다며 국제수사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