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공공부지 활용 임대주택에 호당 3천만원 지원
입력 2019.01.29 (08:39) 수정 2019.01.29 (08:48) 사회
서울시는 공공시설 부지를 활용한 공공주택에 호당 최대 3천161만원의 건축비를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지원 대상은 공영 주차장, 주민센터 등 자치구의 노후 공공시설 부지를 활용해 주택 외에 주민센터와 자치회관 등 주민편의시설을 함께 조성하는 복합개발 방식의 공공임대주택입니다.

서울시는 2022년까지 이 같은 '공공시설 복합화'를 통해 공공주택 2천339호를 공급할 계획입니다.

현재 39곳에서 사업을 추진 중이며, 상반기 중 자치구를 대상으로 추가 사업 지역을 공모합니다.

선정된 지역에 대해서는 행복주택 후보지선정협의회에 재정투자사업 심사 면제를 요청할 방침입니다.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오늘(29일) 오후 SH공사에서 자치구를 대상으로 '공공시설 복합화사업 설명회'를 열고 주요 내용을 소개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서울시, 공공부지 활용 임대주택에 호당 3천만원 지원
    • 입력 2019-01-29 08:39:52
    • 수정2019-01-29 08:48:25
    사회
서울시는 공공시설 부지를 활용한 공공주택에 호당 최대 3천161만원의 건축비를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지원 대상은 공영 주차장, 주민센터 등 자치구의 노후 공공시설 부지를 활용해 주택 외에 주민센터와 자치회관 등 주민편의시설을 함께 조성하는 복합개발 방식의 공공임대주택입니다.

서울시는 2022년까지 이 같은 '공공시설 복합화'를 통해 공공주택 2천339호를 공급할 계획입니다.

현재 39곳에서 사업을 추진 중이며, 상반기 중 자치구를 대상으로 추가 사업 지역을 공모합니다.

선정된 지역에 대해서는 행복주택 후보지선정협의회에 재정투자사업 심사 면제를 요청할 방침입니다.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오늘(29일) 오후 SH공사에서 자치구를 대상으로 '공공시설 복합화사업 설명회'를 열고 주요 내용을 소개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