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 앞두고 유통기한 넘긴 식품 판 업체 등 적발
입력 2019.01.28 (11:30) 부산
부산시 특별사법경찰과는 설을 앞두고 유통기한을 넘긴 식품을 팔거나 원산지를 제대로 표시하지 않은 업체 등 15곳을 적발했습니다.

적발된 한 업체는 설 특수를 노리고 유통기한을 1년 넘긴 한우 갈빗살 등을 보관·판매해 왔으며, 또 다른 업체는 유통기한을 6개월 초과한 제수용 한과를 전통시장 등에 판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번 단속에서는 중국산 김치나 고춧가루를 국내산으로 속여 손님들에게 제공한 식당 2곳도 적발됐습니다.
(화면제공:부산시 특별사법경찰과)
  • 설 앞두고 유통기한 넘긴 식품 판 업체 등 적발
    • 입력 2019-01-29 09:14:16
    부산
부산시 특별사법경찰과는 설을 앞두고 유통기한을 넘긴 식품을 팔거나 원산지를 제대로 표시하지 않은 업체 등 15곳을 적발했습니다.

적발된 한 업체는 설 특수를 노리고 유통기한을 1년 넘긴 한우 갈빗살 등을 보관·판매해 왔으며, 또 다른 업체는 유통기한을 6개월 초과한 제수용 한과를 전통시장 등에 판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번 단속에서는 중국산 김치나 고춧가루를 국내산으로 속여 손님들에게 제공한 식당 2곳도 적발됐습니다.
(화면제공:부산시 특별사법경찰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