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 남부경찰청, 설 연휴 특별교통관리대책 추진
입력 2019.01.29 (13:33) 수정 2019.01.29 (13:38) 사회
경기 남부지방경찰청은 설 연휴 기간 고속도로와 국도의 교통혼잡을 줄이기 위해 특별교통관리 대책을 추진한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대책 기간은 귀성이 시작되는 다음 달 1일부터 연휴가 끝나는 같은 달 6일까지 엿새 동안입니다.

경찰은 이 기간 교통·지역 경찰, 교통기동대, 모범운전자 등 899명, 헬기와 순찰차 등 장비 228대를 투입해 백화점과 대형마트 123곳을 비롯해 전통시장 99곳과 성묘객이 몰리는 공원묘지 40곳 주변에서 교통관리에 나설 예정입니다.

또 대중교통 이용을 권장하기 위해 경부선과 영동선 버스전용차로제를 다음 달 2일부터 7일까지 오전 7시∼다음날 오전 1시까지로 연장 운영합니다.

이 밖에도 경찰은 이달 26∼31일 제사용품 준비와 조기 성묘 등으로 교통혼잡이 예상되는 전통시장과 대형마트, 공원묘지 주변 도로에 주·정차를 한시적으로 허용하거나 단속을 유예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기 남부경찰청, 설 연휴 특별교통관리대책 추진
    • 입력 2019-01-29 13:33:52
    • 수정2019-01-29 13:38:26
    사회
경기 남부지방경찰청은 설 연휴 기간 고속도로와 국도의 교통혼잡을 줄이기 위해 특별교통관리 대책을 추진한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대책 기간은 귀성이 시작되는 다음 달 1일부터 연휴가 끝나는 같은 달 6일까지 엿새 동안입니다.

경찰은 이 기간 교통·지역 경찰, 교통기동대, 모범운전자 등 899명, 헬기와 순찰차 등 장비 228대를 투입해 백화점과 대형마트 123곳을 비롯해 전통시장 99곳과 성묘객이 몰리는 공원묘지 40곳 주변에서 교통관리에 나설 예정입니다.

또 대중교통 이용을 권장하기 위해 경부선과 영동선 버스전용차로제를 다음 달 2일부터 7일까지 오전 7시∼다음날 오전 1시까지로 연장 운영합니다.

이 밖에도 경찰은 이달 26∼31일 제사용품 준비와 조기 성묘 등으로 교통혼잡이 예상되는 전통시장과 대형마트, 공원묘지 주변 도로에 주·정차를 한시적으로 허용하거나 단속을 유예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