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모바일 앱 통한 개인정보 불법수집 단속 나서
입력 2019.01.29 (15:14) 수정 2019.01.29 (15:21) 국제
중국 정부가 모바일 앱을 통한 개인정보 불법수집 행위에 대한 단속에 나섰다고 글로벌타임스 등 중국 매체들이 오늘(29일) 보도했습니다.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공업·정보화부와 공안부 등 4개 부서가 공동으로 올해 12월까지 앱을 이용해 위법하게 개인정보를 수집·사용하는 행위에 대해 전국적인 단속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주요 단속 대상은 전자상거래, 내비게이션, 배달 및 예매 앱 등입니다. 앱 운영자는 개인정보를 수집·사용할 때 '네트워크 안전법'에 따른 책임과 의무를 엄격히 따라야 하며, 앱 서비스와 무관한 개인정보를 요구해서는 안 됩니다.

중국 당국은 불법행위에 대해 수정을 요구하거나 앱을 폐쇄하는 등 강력히 감독·처벌하는 한편,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앱들의 개인정보 관련 정책도 평가할 예정입니다.
  • 중국, 모바일 앱 통한 개인정보 불법수집 단속 나서
    • 입력 2019-01-29 15:14:23
    • 수정2019-01-29 15:21:11
    국제
중국 정부가 모바일 앱을 통한 개인정보 불법수집 행위에 대한 단속에 나섰다고 글로벌타임스 등 중국 매체들이 오늘(29일) 보도했습니다.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공업·정보화부와 공안부 등 4개 부서가 공동으로 올해 12월까지 앱을 이용해 위법하게 개인정보를 수집·사용하는 행위에 대해 전국적인 단속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주요 단속 대상은 전자상거래, 내비게이션, 배달 및 예매 앱 등입니다. 앱 운영자는 개인정보를 수집·사용할 때 '네트워크 안전법'에 따른 책임과 의무를 엄격히 따라야 하며, 앱 서비스와 무관한 개인정보를 요구해서는 안 됩니다.

중국 당국은 불법행위에 대해 수정을 요구하거나 앱을 폐쇄하는 등 강력히 감독·처벌하는 한편,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앱들의 개인정보 관련 정책도 평가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