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류수영·박하선 부부, 호주 명예 홍보대사 위촉
입력 2019.01.30 (06:52) 수정 2019.01.30 (07:0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배우 류수영 박하선 씨 부부가 호주 명예 홍보대사가 됐습니다.

두 사람은 최근 주한 호주대사관 주최로 열린 '호주의 날' 행사에 참석해 위촉식을 갖고 명예 홍보대사로서 활발한 활동을 다짐 했습니다.

'제임스 최' 주한 호주대사는 젊고 다이나믹한 이들 부부가 앞으로도 한국과 호주 두 나라의 우정을 위해 좋은 가교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호주의 날'은 1788년 1월 26일 영국 함대가 호주 지역에 처음 상륙한 것을 기념하는 날인데 이날은 한국에서도 주한 호주대사관을 중심으로 한 기념 행사가 열리고 있는데요.

올해는 호주 테니스 대회인 '호주 오픈'을 테마로 사가 진행돼 류수영 박하선 씨 부부가 즉석에서 테니스 게임을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 [문화광장] 류수영·박하선 부부, 호주 명예 홍보대사 위촉
    • 입력 2019-01-30 06:55:37
    • 수정2019-01-30 07:03:09
    뉴스광장 1부
배우 류수영 박하선 씨 부부가 호주 명예 홍보대사가 됐습니다.

두 사람은 최근 주한 호주대사관 주최로 열린 '호주의 날' 행사에 참석해 위촉식을 갖고 명예 홍보대사로서 활발한 활동을 다짐 했습니다.

'제임스 최' 주한 호주대사는 젊고 다이나믹한 이들 부부가 앞으로도 한국과 호주 두 나라의 우정을 위해 좋은 가교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호주의 날'은 1788년 1월 26일 영국 함대가 호주 지역에 처음 상륙한 것을 기념하는 날인데 이날은 한국에서도 주한 호주대사관을 중심으로 한 기념 행사가 열리고 있는데요.

올해는 호주 테니스 대회인 '호주 오픈'을 테마로 사가 진행돼 류수영 박하선 씨 부부가 즉석에서 테니스 게임을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