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重 노사 두 번째 잠정합의안 도출...설 전 타결 임박
입력 2019.01.29 (18:40) 수정 2019.01.30 (08:31) 울산
현대중공업 노사가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의
첫 번째 합의안이 조합원 찬반투표로 부결된 지
나흘 만에 두 번째 잠정합의안을 마련했습니다.
노사는 기존안에서 기본급 2만2천 원을
추가 인상하는 안에 잠정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노조는 오는 31일(내일)
두 번째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총회를 열어
찬반 투표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 현대重 노사 두 번째 잠정합의안 도출...설 전 타결 임박
    • 입력 2019-01-30 08:31:03
    • 수정2019-01-30 08:31:52
    울산
현대중공업 노사가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의
첫 번째 합의안이 조합원 찬반투표로 부결된 지
나흘 만에 두 번째 잠정합의안을 마련했습니다.
노사는 기존안에서 기본급 2만2천 원을
추가 인상하는 안에 잠정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노조는 오는 31일(내일)
두 번째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총회를 열어
찬반 투표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