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경, 보상금 타내는 '가짜 해녀' 단속 나서
입력 2019.01.30 (13:37) 창원
해경이 '가짜 해녀' 단속에 나섭니다.
해양경찰청은
지방청별 나잠어업 신고자들의
실제 조업 여부를 확인하고
어업 피해 보상 등
국고보조금이 제대로 집행됐는지
들여다볼 계획입니다.
경남에는 현재
통영과 거제, 창원 등에
해녀 8백80여 명이 등록돼 있습니다.
최근
울산시 울주군에서 한 어촌마을 주민들이
해녀로 허위 등록해
수십억 원대의 어업 피해 보상을 탔다가
적발됐습니다.
  • 해경, 보상금 타내는 '가짜 해녀' 단속 나서
    • 입력 2019-01-30 13:37:36
    창원
해경이 '가짜 해녀' 단속에 나섭니다.
해양경찰청은
지방청별 나잠어업 신고자들의
실제 조업 여부를 확인하고
어업 피해 보상 등
국고보조금이 제대로 집행됐는지
들여다볼 계획입니다.
경남에는 현재
통영과 거제, 창원 등에
해녀 8백80여 명이 등록돼 있습니다.
최근
울산시 울주군에서 한 어촌마을 주민들이
해녀로 허위 등록해
수십억 원대의 어업 피해 보상을 탔다가
적발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