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원, '부도' 흥한건설 회생 절차 개시
입력 2018.11.08 (11:15) 진주
법원이 지난 8월 부도 처리된
진주 지역 중견 건설업체 흥한건설의
화의 절차 개시를 받아들였습니다.
법원의 결정에 따라
흥한건설은 내년 3월까지
채무 변제를 위한 채권단 동의서 등
회생 계획안을 법원에 제출하고,
관련 사업을 다시 진행하게 됩니다.
진주 지역 중견 건설업체인
흥한건설은 지난해 연 매출 1,760억 원,
시공능력 경남 6위로 평가받았지만,
지난 8월 사천 지역 아파트 사업에서
자금 흐름이 나빠져 부도 처리됐습니다.
  • 법원, '부도' 흥한건설 회생 절차 개시
    • 입력 2019-01-30 16:41:55
    진주
법원이 지난 8월 부도 처리된
진주 지역 중견 건설업체 흥한건설의
화의 절차 개시를 받아들였습니다.
법원의 결정에 따라
흥한건설은 내년 3월까지
채무 변제를 위한 채권단 동의서 등
회생 계획안을 법원에 제출하고,
관련 사업을 다시 진행하게 됩니다.
진주 지역 중견 건설업체인
흥한건설은 지난해 연 매출 1,760억 원,
시공능력 경남 6위로 평가받았지만,
지난 8월 사천 지역 아파트 사업에서
자금 흐름이 나빠져 부도 처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