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우리말겨레모임, '우리말 지킴이' 5명 선정
입력 2018.10.08 (11:45) 진주
우리말 살리는 겨레모임은
제572돌 한글날을 앞두고
경상대 이우기 홍보실장 등 5명을
올해 우리말 지킴이로 선정했습니다.
올해 우리말 지킴이는
진주에서 우리말 실리기 운동을 하는
경상대 이우기 홍보실장,
훈민정음을 연구하는 김슬옹 한글학자,
우리말 바로 쓰기 조례를 만든
신창욱 전 서울 강서구 의원 등입니다.
우리말 살리는 겨레모임은
지난 1998년 창립한 시민단체로
해마다 한글날에 우리말 지킴이와
한글을 어지럽힌 '헤살꾼'을 발표하고 있습니다.@@@
  • 우리말겨레모임, '우리말 지킴이' 5명 선정
    • 입력 2019-01-30 16:44:47
    진주
우리말 살리는 겨레모임은
제572돌 한글날을 앞두고
경상대 이우기 홍보실장 등 5명을
올해 우리말 지킴이로 선정했습니다.
올해 우리말 지킴이는
진주에서 우리말 실리기 운동을 하는
경상대 이우기 홍보실장,
훈민정음을 연구하는 김슬옹 한글학자,
우리말 바로 쓰기 조례를 만든
신창욱 전 서울 강서구 의원 등입니다.
우리말 살리는 겨레모임은
지난 1998년 창립한 시민단체로
해마다 한글날에 우리말 지킴이와
한글을 어지럽힌 '헤살꾼'을 발표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