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북상에 '진해 떡전어 축제'도 취소
입력 2018.10.04 (10:55) 진주
오는 주말 예정됐던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가
다가오는 태풍의 영향으로 취소된데 이어
내일 예정이던 진해 떡전어 축제도
취소됐습니다.
창원시와 진해수협은
진해만 떡전어 홍보를 위해
올해 첫 축제를 준비했지만,
축제 기간인 오는 5∼6일이
태풍 영향권에 접어드는 시기여서
안전사고를 우려해
축제를 취소했다고 밝혔습니다. ***
  • 태풍 북상에 '진해 떡전어 축제'도 취소
    • 입력 2019-01-30 16:45:04
    진주
오는 주말 예정됐던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가
다가오는 태풍의 영향으로 취소된데 이어
내일 예정이던 진해 떡전어 축제도
취소됐습니다.
창원시와 진해수협은
진해만 떡전어 홍보를 위해
올해 첫 축제를 준비했지만,
축제 기간인 오는 5∼6일이
태풍 영향권에 접어드는 시기여서
안전사고를 우려해
축제를 취소했다고 밝혔습니다. ***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