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성군 앞바다 '상괭이 보호' 해양생물보호구역 추진
입력 2018.09.24 (10:25) 진주
국제적인 멸종위기종인 토종 돌고래
'상괭이' 보호를 위해
고성군 앞바다에 대해
해양생물보호구역 지정을 추진합니다.
대상지는
하이면 덕호리 앞바다 2천ha 면적입니다.
고성군은
2016년에 고성군 바다에서
상괭이 10마리가 발견되는 등
그 수가 증가하고 있다며
해양수산부에 상괭이 서식지
정밀조사를 의뢰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고성군은
상괭이를 효율적으로 보호하고
관광테마자원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 고성군 앞바다 '상괭이 보호' 해양생물보호구역 추진
    • 입력 2019-01-30 16:45:49
    진주
국제적인 멸종위기종인 토종 돌고래
'상괭이' 보호를 위해
고성군 앞바다에 대해
해양생물보호구역 지정을 추진합니다.
대상지는
하이면 덕호리 앞바다 2천ha 면적입니다.
고성군은
2016년에 고성군 바다에서
상괭이 10마리가 발견되는 등
그 수가 증가하고 있다며
해양수산부에 상괭이 서식지
정밀조사를 의뢰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고성군은
상괭이를 효율적으로 보호하고
관광테마자원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