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한우로 속이고 오래된 떡 팔고…‘양심 불량’ 상혼
입력 2019.02.01 (07:03)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두부를 만드는 경기도의 한 생산 공장.

물속 두부 위에 검은색 이물질이 잔뜩 묻어 있습니다.

[단속반원 : "저거 보이세요? 이물질 떠 있는 거 두부 안에?"]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이거 거품아닙니까?"]

[단속반원 : "저 안에 보세요. 흙 아니예요. 흙?"]

음식 소스 재료로 쓰인 명태머리를 국내산으로 표기한 제품.

하지만, 재료를 납품한 업체에 확인하자 원산지는 엉뚱한 곳이었습니다.

[단속반원 : "뭐 좀 여쭤볼게요. 북어머리는 원산지가 뭐로 나가나요?"]

[납품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러시아로 나가죠."]

판매용 고기를 보관하고 있는 냉동고.

유통기한이 몇달이나 지난 고기와 정상 제품이 뒤섞여 있습니다.

[단속반원 : "이건 유통기한이 2018년 9월 7일까지죠? 오늘이 날짜가 어떻게 되나요?"]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19년 1월 16일입니다."]

떡을 만들어 판 이 업체는 유통기한을 마음대로 연장하다 적발됐습니다.

[단속반원 : "플러스 6일이 뭐예요?"]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유통기한을 말하는 거죠. 오늘의 6일 (뒤)를 찍어라."]

경기도특별사법경찰단은 이처럼 유통기한을 임의로 연장하거나 원산지를 속이는 등 불량 식품을 만들어 판 업체 76곳을 적발했습니다.

[이병우/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 단장 : "설 대목에 이런 부정불량 식품이 계속해서 반복되는 이유는 그동안에 팔리지 않았던 재고를 소진하는 차원에서 설대목에 많은 수요가 있기 때문에..."]

경기도 특사경은 76곳을 모두 형사 입건하고 불량식품 천6백여kg을 압류조치했습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 [자막뉴스] 한우로 속이고 오래된 떡 팔고…‘양심 불량’ 상혼
    • 입력 2019-02-01 07:03:53
    자막뉴스
두부를 만드는 경기도의 한 생산 공장.

물속 두부 위에 검은색 이물질이 잔뜩 묻어 있습니다.

[단속반원 : "저거 보이세요? 이물질 떠 있는 거 두부 안에?"]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이거 거품아닙니까?"]

[단속반원 : "저 안에 보세요. 흙 아니예요. 흙?"]

음식 소스 재료로 쓰인 명태머리를 국내산으로 표기한 제품.

하지만, 재료를 납품한 업체에 확인하자 원산지는 엉뚱한 곳이었습니다.

[단속반원 : "뭐 좀 여쭤볼게요. 북어머리는 원산지가 뭐로 나가나요?"]

[납품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러시아로 나가죠."]

판매용 고기를 보관하고 있는 냉동고.

유통기한이 몇달이나 지난 고기와 정상 제품이 뒤섞여 있습니다.

[단속반원 : "이건 유통기한이 2018년 9월 7일까지죠? 오늘이 날짜가 어떻게 되나요?"]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19년 1월 16일입니다."]

떡을 만들어 판 이 업체는 유통기한을 마음대로 연장하다 적발됐습니다.

[단속반원 : "플러스 6일이 뭐예요?"]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유통기한을 말하는 거죠. 오늘의 6일 (뒤)를 찍어라."]

경기도특별사법경찰단은 이처럼 유통기한을 임의로 연장하거나 원산지를 속이는 등 불량 식품을 만들어 판 업체 76곳을 적발했습니다.

[이병우/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 단장 : "설 대목에 이런 부정불량 식품이 계속해서 반복되는 이유는 그동안에 팔리지 않았던 재고를 소진하는 차원에서 설대목에 많은 수요가 있기 때문에..."]

경기도 특사경은 76곳을 모두 형사 입건하고 불량식품 천6백여kg을 압류조치했습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