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홈플러스 노사, 무기계약직 전원 정규직 전환 합의
입력 2019.02.01 (09:24) 수정 2019.02.01 (09:41) 경제
홈플러스 노사가 국내 대형마트 가운데 처음으로 무기계약직 직원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데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홈플러스는 어제(31일) 마트산업노동조합 홈플러스 지부와 이런 내용이 담긴 2019년 임금협상 잠정안에 합의했습니다.

홈플러스는 잠정안이 최종 확정되면 1만 2천 명에 달하는 홈플러스㈜ 소속 무기계약직 직원이 정규직으로 전환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홈플러스는 "정규직 전환을 위해 별도 자회사를 설립하지 않고 기존 홈플러스㈜ 법인 소속으로 약 1만 2천 명의 무기계약직 직원을 모두 정규직으로 전환한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노사는 임금협상 잠정안 세부조항을 논의하고 있습니다. 세부조항이 확정되면 노조 조합원을 대상으로 찬반 투표를 벌여 최종 합의할 계획입니다.

홈플러스는 기존 홈플러스㈜와 2008년 홈에버를 인수한 홈플러스스토어즈㈜ 2개 법인으로 구성돼 있습니다.

홈플러스는 홈플러스스토어즈 법인 교섭노조인 홈플러스 일반 노동조합과도 올해 임금·단체협상 합의를 마무리해 홈플러스스토어즈 소속 무기계약직 직원도 정규직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협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홈플러스 노사, 무기계약직 전원 정규직 전환 합의
    • 입력 2019-02-01 09:24:30
    • 수정2019-02-01 09:41:59
    경제
홈플러스 노사가 국내 대형마트 가운데 처음으로 무기계약직 직원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데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홈플러스는 어제(31일) 마트산업노동조합 홈플러스 지부와 이런 내용이 담긴 2019년 임금협상 잠정안에 합의했습니다.

홈플러스는 잠정안이 최종 확정되면 1만 2천 명에 달하는 홈플러스㈜ 소속 무기계약직 직원이 정규직으로 전환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홈플러스는 "정규직 전환을 위해 별도 자회사를 설립하지 않고 기존 홈플러스㈜ 법인 소속으로 약 1만 2천 명의 무기계약직 직원을 모두 정규직으로 전환한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노사는 임금협상 잠정안 세부조항을 논의하고 있습니다. 세부조항이 확정되면 노조 조합원을 대상으로 찬반 투표를 벌여 최종 합의할 계획입니다.

홈플러스는 기존 홈플러스㈜와 2008년 홈에버를 인수한 홈플러스스토어즈㈜ 2개 법인으로 구성돼 있습니다.

홈플러스는 홈플러스스토어즈 법인 교섭노조인 홈플러스 일반 노동조합과도 올해 임금·단체협상 합의를 마무리해 홈플러스스토어즈 소속 무기계약직 직원도 정규직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협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