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탐라국입춘굿 시작 알리는 '낭쉐코사' 열려
입력 2019.02.01 (21:28) 수정 2019.02.01 (21:31) 제주
2019 탐라국입춘굿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낭쉐코사'가
오늘 제주시 관덕정 마당에서
제주큰굿보존회 집전으로 열렸습니다.
'낭쉐코사'란
입춘 전날 제주의 심방들이
나무로 만든 소인 '낭쉐'에 금줄을 친 후,
고사를 지냈던 옛 풍습을 재현한 행삽니다.
'봄, 움트는 생명을 맞이하다'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탐라국입춘굿은
내일부터 오는 4일까지
제주목 관아를 비롯한
제주시 일원에서 열립니다.
  • 탐라국입춘굿 시작 알리는 '낭쉐코사' 열려
    • 입력 2019-02-01 21:28:33
    • 수정2019-02-01 21:31:32
    제주
2019 탐라국입춘굿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낭쉐코사'가
오늘 제주시 관덕정 마당에서
제주큰굿보존회 집전으로 열렸습니다.
'낭쉐코사'란
입춘 전날 제주의 심방들이
나무로 만든 소인 '낭쉐'에 금줄을 친 후,
고사를 지냈던 옛 풍습을 재현한 행삽니다.
'봄, 움트는 생명을 맞이하다'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탐라국입춘굿은
내일부터 오는 4일까지
제주목 관아를 비롯한
제주시 일원에서 열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