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리 체험하고 결정하는 진로교육
입력 2019.02.01 (23:04) 뉴스9(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청소년들에게
꿈을 가지라고 조언하지만
정작 경험해보지 않은 진로에
꿈을 갖기는 막연한 일입니다.
미래의 직업을
미리 체험하고 고민해본 뒤
진로를 결정하는
경남진로교육원이
밀양에 들어섭니다.
천현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청소년들이 머리를 맞대고
3D 프린트 작동 원리를 배웁니다.

빠른 속도로 움직이며
자신의 이름을 찍어내는 모습이
신기합니다.

[이펙트1] 37달러, 오오 멋져요

화면을 들여다보며
녹음에 열중입니다.
성우 직업 체험입니다.

의료, 과학수사, 패션, 목공,
금융, 방송 등
45개 직업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강원도 진로교육원은
개관 1년 만에 전국에서 만 3천 명이
다녀갔습니다.

-----------와이퍼----------------
경상남도교육청은 밀양시에
경남진로교육원을 짓기로 했습니다.

도교육청은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직업을 넣어
진로 체험을 풍부하게 하기로 했습니다.

박종훈/경남도교육감 [인터뷰]
"학생이 어느 쪽에 적성과 특기가 맞는지 확인해볼 수 있고 그래서 꿈을 키울 수 있는(기회가 됩니다.)"

총사업비는 580억 원.
만 8천 제곱미터 규모입니다.

도교육청과 밀양시는 시의 외곽에 있는 이 자리에 2022년까지 경남진로교육원을 설치해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경남 청소년뿐 아니라
부산과 대구·경북까지 이용이 확대됩니다.

밀양시는 인근에 있는 천문대,
기상과학관, 박물관과 함께
교육 명소가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박일호/밀양시장[인터뷰]
"소외된 밀양 교육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되는 계기가 되고 교육과 함께 관광이 융합해서 지역 경제를 발전시키게 (됩니다.)"

막연하게 장래희망을 갖던
청소년들이
체험하며 꿈을 키우는 진로교육원은
올해 말 착공 예정입니다.
KBS뉴스 천현수입니다.


  • 미리 체험하고 결정하는 진로교육
    • 입력 2019-02-01 23:04:37
    뉴스9(진주)
[앵커멘트]
청소년들에게
꿈을 가지라고 조언하지만
정작 경험해보지 않은 진로에
꿈을 갖기는 막연한 일입니다.
미래의 직업을
미리 체험하고 고민해본 뒤
진로를 결정하는
경남진로교육원이
밀양에 들어섭니다.
천현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청소년들이 머리를 맞대고
3D 프린트 작동 원리를 배웁니다.

빠른 속도로 움직이며
자신의 이름을 찍어내는 모습이
신기합니다.

[이펙트1] 37달러, 오오 멋져요

화면을 들여다보며
녹음에 열중입니다.
성우 직업 체험입니다.

의료, 과학수사, 패션, 목공,
금융, 방송 등
45개 직업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강원도 진로교육원은
개관 1년 만에 전국에서 만 3천 명이
다녀갔습니다.

-----------와이퍼----------------
경상남도교육청은 밀양시에
경남진로교육원을 짓기로 했습니다.

도교육청은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직업을 넣어
진로 체험을 풍부하게 하기로 했습니다.

박종훈/경남도교육감 [인터뷰]
"학생이 어느 쪽에 적성과 특기가 맞는지 확인해볼 수 있고 그래서 꿈을 키울 수 있는(기회가 됩니다.)"

총사업비는 580억 원.
만 8천 제곱미터 규모입니다.

도교육청과 밀양시는 시의 외곽에 있는 이 자리에 2022년까지 경남진로교육원을 설치해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경남 청소년뿐 아니라
부산과 대구·경북까지 이용이 확대됩니다.

밀양시는 인근에 있는 천문대,
기상과학관, 박물관과 함께
교육 명소가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박일호/밀양시장[인터뷰]
"소외된 밀양 교육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되는 계기가 되고 교육과 함께 관광이 융합해서 지역 경제를 발전시키게 (됩니다.)"

막연하게 장래희망을 갖던
청소년들이
체험하며 꿈을 키우는 진로교육원은
올해 말 착공 예정입니다.
KBS뉴스 천현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