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구자철, 분데스리가 200경기 출전…아우크스, 마인츠에 완승
입력 2019.02.04 (13:23) 수정 2019.02.04 (13:23) 해외축구
구자철, 분데스리가 200경기 출전…아우크스, 마인츠에 완승
차범근 이어 한국인 2번째 대기록…지동원, 선발 출전해 페널티킥 유도


독일 프로축구 아우크스부르크의 구자철이 분데스리가에서
차범근 이후 한국인으로 두 번째 개인 통산 200경기 출장 기록을 수립했습니다.

구자철은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WWK 아레나에서 열린 2018-19시즌 분데스리가 20라운드 마인츠와의 경기에서 후반 23분 지동원과 교체돼 운동장을 밟아, 올 시즌 15번째 출전이자 2011년 독일 리그에 진출한 이후 개인 통산 200경기째 출전을 기록했습니다.

2011년 카타르에서 열린 아시안컵 축구대회에서 5골로 득점왕에 오른 구자철은 이후 K-리그 제주에서 독일 볼프스부르크로 이적하며 분데스리가 경력을 시작했고, 이후 아우크스부르크 임대 생활과 마인츠를 거쳐 2015~2016시즌 아우크스부르크로 완전 이적했습니다.

통산 200경기에 출전해 31골을 기록한 구자철은 308경기에서 98골을 터뜨린 차범근에 이어 독일 리그에서 가장 꾸준한 활약을 펼친 한국 선수가 됐습니다.

분데스리가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리그 통산 200경기에 출전한 구자철은 차범근, 손흥민과 더불어 분데스리가에 큰 발자취를 남겼다"고 조명하며 "리그 역사상 최고의 한국인 톱 3"이라고 조명했습니다.

구자철의 아우크스부르크는 알프레도 핀보가손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마인츠에 3대0으로 완승했습니다. 선발 출전한 지동원은 전반 8분 페널티 지역 깊숙한 곳에서 올린 날카로운 크로스로 상대 수비수의 핸드볼 반칙을 유도해 페널티킥을 얻어내는데 이바지했습니다.

지난해 10월 이후 11경기 만에 리그 승리를 따낸 아우크스부르크는 승점 18점으로 15위를 유지하며 강등권인 16위 슈투트가르트와의 승점 격차를 3점 차로 벌렸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구자철, 분데스리가 200경기 출전…아우크스, 마인츠에 완승
    • 입력 2019-02-04 13:23:12
    • 수정2019-02-04 13:23:45
    해외축구
구자철, 분데스리가 200경기 출전…아우크스, 마인츠에 완승
차범근 이어 한국인 2번째 대기록…지동원, 선발 출전해 페널티킥 유도


독일 프로축구 아우크스부르크의 구자철이 분데스리가에서
차범근 이후 한국인으로 두 번째 개인 통산 200경기 출장 기록을 수립했습니다.

구자철은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WWK 아레나에서 열린 2018-19시즌 분데스리가 20라운드 마인츠와의 경기에서 후반 23분 지동원과 교체돼 운동장을 밟아, 올 시즌 15번째 출전이자 2011년 독일 리그에 진출한 이후 개인 통산 200경기째 출전을 기록했습니다.

2011년 카타르에서 열린 아시안컵 축구대회에서 5골로 득점왕에 오른 구자철은 이후 K-리그 제주에서 독일 볼프스부르크로 이적하며 분데스리가 경력을 시작했고, 이후 아우크스부르크 임대 생활과 마인츠를 거쳐 2015~2016시즌 아우크스부르크로 완전 이적했습니다.

통산 200경기에 출전해 31골을 기록한 구자철은 308경기에서 98골을 터뜨린 차범근에 이어 독일 리그에서 가장 꾸준한 활약을 펼친 한국 선수가 됐습니다.

분데스리가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리그 통산 200경기에 출전한 구자철은 차범근, 손흥민과 더불어 분데스리가에 큰 발자취를 남겼다"고 조명하며 "리그 역사상 최고의 한국인 톱 3"이라고 조명했습니다.

구자철의 아우크스부르크는 알프레도 핀보가손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마인츠에 3대0으로 완승했습니다. 선발 출전한 지동원은 전반 8분 페널티 지역 깊숙한 곳에서 올린 날카로운 크로스로 상대 수비수의 핸드볼 반칙을 유도해 페널티킥을 얻어내는데 이바지했습니다.

지난해 10월 이후 11경기 만에 리그 승리를 따낸 아우크스부르크는 승점 18점으로 15위를 유지하며 강등권인 16위 슈투트가르트와의 승점 격차를 3점 차로 벌렸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