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알프스서 잇단 산사태로 스키 관광객 최소 10명 숨져
입력 2019.02.04 (19:24) 수정 2019.02.04 (21:33) 국제
알프스 산간 지역에서 산사태가 잇따라 스키를 타던 관광객들의 피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4일) AFP통신에 따르면 유럽 각국에 걸쳐있는 알프스산맥에서 주말 동안 연이어 발생한 산사태로 이탈리아와 프랑스, 스위스, 오스트리아에서 적어도 10명이 숨지고 일부가 실종되는 등 인명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인명 피해가 컸던 이탈리아 북서부 발다오스타 주에서는 스키를 즐기던 관광객 4명이 눈에 휩쓸려 실종됐으며 이 가운데 3명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산악구조대는 영국과 프랑스 출신으로 알려진 관광객들이 수 미터 눈더미 아래 파묻힌 채로 발견됐다며, 탐지견과 헬리콥터를 동원해 나머지 실종자 1명을 수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스위스와 접경한 산악 지대인 이탈리아 롬바르디아주의 북부 손드리오에서는 눈사태로 스노보드를 타던 벨기에 국적의 24세 청년이 숨졌고, 볼차노에서도 스키를 타던 18세 청소년이 눈사태로 숨졌습니다.

지난 2일 프랑스 사부아 지역에서는 산악 스키를 즐기던 관광객이 눈사태로 숨졌으며, 같은 날 스위스 베른에서도 산사태가 스키를 타던 남녀를 덮쳐 1명은 숨지고, 다른 1명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오스트리아에서도 두 건의 산사태로 52세 남성이 숨졌으며, 관광객 10명이 구조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알프스서 잇단 산사태로 스키 관광객 최소 10명 숨져
    • 입력 2019-02-04 19:24:20
    • 수정2019-02-04 21:33:46
    국제
알프스 산간 지역에서 산사태가 잇따라 스키를 타던 관광객들의 피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4일) AFP통신에 따르면 유럽 각국에 걸쳐있는 알프스산맥에서 주말 동안 연이어 발생한 산사태로 이탈리아와 프랑스, 스위스, 오스트리아에서 적어도 10명이 숨지고 일부가 실종되는 등 인명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인명 피해가 컸던 이탈리아 북서부 발다오스타 주에서는 스키를 즐기던 관광객 4명이 눈에 휩쓸려 실종됐으며 이 가운데 3명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산악구조대는 영국과 프랑스 출신으로 알려진 관광객들이 수 미터 눈더미 아래 파묻힌 채로 발견됐다며, 탐지견과 헬리콥터를 동원해 나머지 실종자 1명을 수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스위스와 접경한 산악 지대인 이탈리아 롬바르디아주의 북부 손드리오에서는 눈사태로 스노보드를 타던 벨기에 국적의 24세 청년이 숨졌고, 볼차노에서도 스키를 타던 18세 청소년이 눈사태로 숨졌습니다.

지난 2일 프랑스 사부아 지역에서는 산악 스키를 즐기던 관광객이 눈사태로 숨졌으며, 같은 날 스위스 베른에서도 산사태가 스키를 타던 남녀를 덮쳐 1명은 숨지고, 다른 1명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오스트리아에서도 두 건의 산사태로 52세 남성이 숨졌으며, 관광객 10명이 구조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