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아베·獨 메르켈, 기밀정보 교환 협정 체결 큰 틀 합의
입력 2019.02.04 (21:07) 수정 2019.02.04 (21:09) 국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기밀정보 교환이 가능한 정보보호 협정을 체결하기로 큰 틀에서 합의했다고 교도통신이 오늘(4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아베 총리와 메르켈 총리는 오늘 오후 도쿄에 있는 총리관저에서 회담하고 안보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같이 합의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정보보호 협정 체결을 위해 협상하기로 큰 틀에서 합의하고 방위 분야 협력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정보보호 협정을 체결하게 되면 양국 간 군사기밀과 테러 정보 등의 교환이 쉬워집니다.

아베 총리는 자유롭게 열린 경제 시스템을 유지, 강화하기 위해 일본과 독일이 긴밀하게 협력해 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유럽연합과 일본 간 자유무역협정 격인 경제동반자협정, EPA는 지난 1일 발효됐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아베 총리와의 회담에서 일본은 독일과 함께 규칙에 근거한 질서를 대표하는 국가로, 양국의 협력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메르켈 총리가 일본을 방문한 것은 2016년 미에 현에서 열린 주요 7개국 정상회담 참석 이후 3년 만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日 아베·獨 메르켈, 기밀정보 교환 협정 체결 큰 틀 합의
    • 입력 2019-02-04 21:07:40
    • 수정2019-02-04 21:09:11
    국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기밀정보 교환이 가능한 정보보호 협정을 체결하기로 큰 틀에서 합의했다고 교도통신이 오늘(4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아베 총리와 메르켈 총리는 오늘 오후 도쿄에 있는 총리관저에서 회담하고 안보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같이 합의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정보보호 협정 체결을 위해 협상하기로 큰 틀에서 합의하고 방위 분야 협력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정보보호 협정을 체결하게 되면 양국 간 군사기밀과 테러 정보 등의 교환이 쉬워집니다.

아베 총리는 자유롭게 열린 경제 시스템을 유지, 강화하기 위해 일본과 독일이 긴밀하게 협력해 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유럽연합과 일본 간 자유무역협정 격인 경제동반자협정, EPA는 지난 1일 발효됐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아베 총리와의 회담에서 일본은 독일과 함께 규칙에 근거한 질서를 대표하는 국가로, 양국의 협력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메르켈 총리가 일본을 방문한 것은 2016년 미에 현에서 열린 주요 7개국 정상회담 참석 이후 3년 만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