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교권침해', 지난해 32건 확인"
입력 2019.02.04 (21:36) 청주
충청북도 교육청은
지난해, 충북 초·중·고등학교에서
32건의 교권 침해 사례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유형별로는
교사에 대한 폭언과 욕설, 수업 방해 등이 많았고
폭행도 4건이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충북 교육청은
교육활동 보호 시책을 마련할
교권 보호 위원회를 구성하고,
현장 조사와 법률 지원,
교사 심리 상담·치료 등을 할
교권 보호 센터를 구성하는 등
피해 예방과 대처에 주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 "충북 '교권침해', 지난해 32건 확인"
    • 입력 2019-02-04 21:36:36
    청주
충청북도 교육청은
지난해, 충북 초·중·고등학교에서
32건의 교권 침해 사례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유형별로는
교사에 대한 폭언과 욕설, 수업 방해 등이 많았고
폭행도 4건이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충북 교육청은
교육활동 보호 시책을 마련할
교권 보호 위원회를 구성하고,
현장 조사와 법률 지원,
교사 심리 상담·치료 등을 할
교권 보호 센터를 구성하는 등
피해 예방과 대처에 주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