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시, 자동차부품업계 지원방안 마련
입력 2019.02.04 (10:20) 뉴스9(부산)
부산시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자동차부품업계 지원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시는 먼저 자동차부품업체에 천억원 규모의 긴급 특례보증을 지원하고 중소기업 육성자금 천 100억원을 투입합니다.

수출기업에는 보증료와 수출보험료를 지원하고 해외 마케팅 비용 8억 5천만원을 지원합니다.

또 부산테크노파크는 상용차와 SUV 부품의 글로벌화와 친환경·고안전 부품 개발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부산에 있는 235곳의 자동차·부품업체는 완성차 업계의 부진에 원자재 가격 상승 등으로 지난해 부품 수출이 11% 줄어드는 등 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 부산시, 자동차부품업계 지원방안 마련
    • 입력 2019-02-07 09:34:10
    뉴스9(부산)
부산시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자동차부품업계 지원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시는 먼저 자동차부품업체에 천억원 규모의 긴급 특례보증을 지원하고 중소기업 육성자금 천 100억원을 투입합니다.

수출기업에는 보증료와 수출보험료를 지원하고 해외 마케팅 비용 8억 5천만원을 지원합니다.

또 부산테크노파크는 상용차와 SUV 부품의 글로벌화와 친환경·고안전 부품 개발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부산에 있는 235곳의 자동차·부품업체는 완성차 업계의 부진에 원자재 가격 상승 등으로 지난해 부품 수출이 11% 줄어드는 등 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