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구제역 확산, 경북도 방역 강화
입력 2019.02.01 (11:10) 안동
경기 안성에 이어
충북 충주에서도 구제역이 발생한 가운데
경상북도가 도지사를 본부장으로 하는
구제역방역대책본부를 가동하는 등
24시간 비상 근무체제에 들어갔습니다.
경북도는 충주 인접 지역인
문경과 예천에 거점소독시설 2곳을 추가하는 등
10곳의 소독시설을 운영하고,
도내 도축장 11곳에 대한 방역도 강화했습니다.
또 내일 오후 6시까지
가축류 일시이동중지 명령을 내리고,
가축시장을 폐쇄하는 등
선제적 방역 조치도 시행했습니다. (끝)
  • 구제역 확산, 경북도 방역 강화
    • 입력 2019-02-08 09:01:14
    안동
경기 안성에 이어
충북 충주에서도 구제역이 발생한 가운데
경상북도가 도지사를 본부장으로 하는
구제역방역대책본부를 가동하는 등
24시간 비상 근무체제에 들어갔습니다.
경북도는 충주 인접 지역인
문경과 예천에 거점소독시설 2곳을 추가하는 등
10곳의 소독시설을 운영하고,
도내 도축장 11곳에 대한 방역도 강화했습니다.
또 내일 오후 6시까지
가축류 일시이동중지 명령을 내리고,
가축시장을 폐쇄하는 등
선제적 방역 조치도 시행했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