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윤소하 “한국당 지도부, 5.18 폄훼 의원들 출당시키고 제명에 동참해야”
입력 2019.02.11 (11:12) 수정 2019.02.11 (11:15) 정치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가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이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폄훼하는 내용의 공청회를 개최한 데 대해 "한국당 지도부는 국회의 괴물들을 퇴출시킬 것인지 아닌지 결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윤 원내대표는 오늘(11일) 당 상무위원회의에서 "한국당 지도부가 뜨뜻미지근하게 개인 입장만 내놓는 것은 광주항쟁에 대한 모독에 동참하는 것이고, 국민들을 모욕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윤 원내대표는 "한국당 의원들의 발언은 누가 보아도 광주항쟁을 모독하고, 유족과 광주전남 시민들에게 정치적 패륜 행위를 저지른 것"이라며 "당의 책임 있는 태도를 보여야지, '당의 공식입장이 아니고 유감이다' 정도로 물러나면 될 일이 아니"라고 강조했습니다.

윤 원내대표는 "지금 한국당 지도부가 해야 할 일은 단 하나"라며 "의원들에 대한 징계에 착수하고 출당시키며 야당이 추진하는 의원 제명절차에 동참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윤소하 “한국당 지도부, 5.18 폄훼 의원들 출당시키고 제명에 동참해야”
    • 입력 2019-02-11 11:12:51
    • 수정2019-02-11 11:15:50
    정치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가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이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폄훼하는 내용의 공청회를 개최한 데 대해 "한국당 지도부는 국회의 괴물들을 퇴출시킬 것인지 아닌지 결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윤 원내대표는 오늘(11일) 당 상무위원회의에서 "한국당 지도부가 뜨뜻미지근하게 개인 입장만 내놓는 것은 광주항쟁에 대한 모독에 동참하는 것이고, 국민들을 모욕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윤 원내대표는 "한국당 의원들의 발언은 누가 보아도 광주항쟁을 모독하고, 유족과 광주전남 시민들에게 정치적 패륜 행위를 저지른 것"이라며 "당의 책임 있는 태도를 보여야지, '당의 공식입장이 아니고 유감이다' 정도로 물러나면 될 일이 아니"라고 강조했습니다.

윤 원내대표는 "지금 한국당 지도부가 해야 할 일은 단 하나"라며 "의원들에 대한 징계에 착수하고 출당시키며 야당이 추진하는 의원 제명절차에 동참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