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해 삼계주택조합 비리 의혹' 검찰 수사 촉구
입력 2019.02.11 (17:50) 수정 2019.02.11 (17:50) 창원
김해 삼계 지역주택조합
일부 조합원들이 오늘(11일)
창원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합 집행부와 용역업체들이
조합에 손해를 끼쳤다며
용역비 부풀리기 등
검찰의 신속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천백여 가구 규모의
삼계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공정률은 현재 83%로
최근 건설사가 115억 원의 추가 분담금을
조합 측에 통보해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습니다.
  • '김해 삼계주택조합 비리 의혹' 검찰 수사 촉구
    • 입력 2019-02-11 17:50:16
    • 수정2019-02-11 17:50:33
    창원
김해 삼계 지역주택조합
일부 조합원들이 오늘(11일)
창원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합 집행부와 용역업체들이
조합에 손해를 끼쳤다며
용역비 부풀리기 등
검찰의 신속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천백여 가구 규모의
삼계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공정률은 현재 83%로
최근 건설사가 115억 원의 추가 분담금을
조합 측에 통보해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