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BL, 논란의 외인 신장 제한 폐지…2명 보유에 1명 출전
입력 2019.02.11 (21:52) 수정 2019.02.11 (22: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논란이 많았던 남자프로농구 외국인선수 신장제한제도가 폐지됩니다.

한국농구연맹은 오늘 이사회를 열고 다음시즌부터 외국인선수의 2미터 신장제한규정을 없애기로 했습니다.

또 외국인선수는 최대 2명까지 영입 가능하되, 쿼터마다 1명만 출전 가능하도록 규정을 바뀠습니다.
  • KBL, 논란의 외인 신장 제한 폐지…2명 보유에 1명 출전
    • 입력 2019-02-11 21:54:29
    • 수정2019-02-11 22:00:36
    뉴스 9
논란이 많았던 남자프로농구 외국인선수 신장제한제도가 폐지됩니다.

한국농구연맹은 오늘 이사회를 열고 다음시즌부터 외국인선수의 2미터 신장제한규정을 없애기로 했습니다.

또 외국인선수는 최대 2명까지 영입 가능하되, 쿼터마다 1명만 출전 가능하도록 규정을 바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