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횡성 오원리 사방시설 유적 국가산림문화자산 지정
입력 2019.02.13 (21:52) 춘천
국내 사방공사로는 최대규모를
기록한 횡성군 우천면 오원리 사방시설 유적이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됐습니다.
산림청은
횡성군 오원리 사방시설 유적 등
숲, 나무, 자연물, 유적지 등
전국의 5곳을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신규 지정했습니다.
횡성 오원리는
사방공사를 시작한 이래
제일 큰 사방사업을 한 곳으로
사방시설 유적의 보존가치를 인정받아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됐습니다. (끝)
  • 횡성 오원리 사방시설 유적 국가산림문화자산 지정
    • 입력 2019-02-13 21:52:13
    춘천
국내 사방공사로는 최대규모를
기록한 횡성군 우천면 오원리 사방시설 유적이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됐습니다.
산림청은
횡성군 오원리 사방시설 유적 등
숲, 나무, 자연물, 유적지 등
전국의 5곳을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신규 지정했습니다.
횡성 오원리는
사방공사를 시작한 이래
제일 큰 사방사업을 한 곳으로
사방시설 유적의 보존가치를 인정받아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됐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