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영표 “경사노위 합의 정신 살려 빠른 시일 내에 탄력근로제 법안 통과시킬 것”
입력 2019.02.19 (18:59) 정치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경제사회노동위원회가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을 최장 3개월에서 6개월로 연장하기로 합의한 데 대해 "경사노위 합의 정신을 잘 살려 빠른 시일 내에 국회를 소집해 법안을 통과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원내대표는 오늘(19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관계자들을 면담한 뒤 기자들을 만나 "사회적 대화를 통해 어려운 과제를 해결했다는 것을 뜻깊게 생각하고 합의에 도달한 것을 적극 환영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홍 원내대표는 탄력근로제 확대 법안의 국회 통과 가능성에 대해서는 "경제사회노동위원회에서 합의가 됐기 때문에 여야 간 이견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민주당 강병원 원내대변인도 "사회적 대화기구를 통한 탄력근로제 개선 노사정 합의에 박수를 보낸다"면서 "경사노위의 사회적 합의 정신을 되살려 경제계와 노동계가 함께 만들어낸 소중한 합의 결과를 입법으로 완성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홍영표 “경사노위 합의 정신 살려 빠른 시일 내에 탄력근로제 법안 통과시킬 것”
    • 입력 2019-02-19 18:59:39
    정치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경제사회노동위원회가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을 최장 3개월에서 6개월로 연장하기로 합의한 데 대해 "경사노위 합의 정신을 잘 살려 빠른 시일 내에 국회를 소집해 법안을 통과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원내대표는 오늘(19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관계자들을 면담한 뒤 기자들을 만나 "사회적 대화를 통해 어려운 과제를 해결했다는 것을 뜻깊게 생각하고 합의에 도달한 것을 적극 환영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홍 원내대표는 탄력근로제 확대 법안의 국회 통과 가능성에 대해서는 "경제사회노동위원회에서 합의가 됐기 때문에 여야 간 이견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민주당 강병원 원내대변인도 "사회적 대화기구를 통한 탄력근로제 개선 노사정 합의에 박수를 보낸다"면서 "경사노위의 사회적 합의 정신을 되살려 경제계와 노동계가 함께 만들어낸 소중한 합의 결과를 입법으로 완성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