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안 오피스텔 화재는 방화…1명 위독·4명 중경상
입력 2019.02.19 (20:30) 수정 2019.02.19 (20:34) 사회
오늘(19일) 충남 천안시 오피스텔에서 난 화재는 방화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불이 난지 4시간이 지난 뒤, 이 오피스텔에 사는 20대 여성이 자신이 불을 질렀다며 자수해 왔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 여성이 거주하던 오피스텔 2층에 불을 지른 뒤 오피스텔 인근에 있다가 자수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방화 동기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불은 오늘 낮 12시 20분쯤 천안시 두정동 6층짜리 오피스텔 2층에서 시작됐습니다. 불은 30분 만에 진화됐지만 주민 5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이 가운데 27살 박 모씨는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천안 오피스텔 화재는 방화…1명 위독·4명 중경상
    • 입력 2019-02-19 20:30:29
    • 수정2019-02-19 20:34:22
    사회
오늘(19일) 충남 천안시 오피스텔에서 난 화재는 방화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불이 난지 4시간이 지난 뒤, 이 오피스텔에 사는 20대 여성이 자신이 불을 질렀다며 자수해 왔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 여성이 거주하던 오피스텔 2층에 불을 지른 뒤 오피스텔 인근에 있다가 자수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방화 동기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불은 오늘 낮 12시 20분쯤 천안시 두정동 6층짜리 오피스텔 2층에서 시작됐습니다. 불은 30분 만에 진화됐지만 주민 5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이 가운데 27살 박 모씨는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