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19.02.19 (21:00) 수정 2019.02.19 (21:0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탄력 근로 단위기간 6개월로 확대 합의

주당 평균 노동시간만 52시간으로 맞추면, 6개월 범위 안에선 근로시간을 자유롭게 정할 수 있도록 하는 탄력근로제 확대안에 대해 노사정이 합의했습니다. 대신 노동자 건강권과 임금보전 방안이 도입됩니다.

김혁철 베이징 도착…“북·미 연락관 교환 검토”

김혁철 북한 대미 특별대표 등 북한 협상단이 오늘 평양을 출발해 경유지인 베이징에 도착했습니다. 북미 양측이 연락관 교환을 검토 중이라는 관측도 제기됐습니다.

서울시, 모든 청년에게 매달 50만 원 검토

서울시가 모든 청년에게 매달 50만원 씩 주는 정책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청년 삶의 안정성과 행복감을 높이겠다는 취지인데, 핀란드의 실험을 통해 효과를 짚어봅니다.

대구 도심 사우나 불 2명 사망·70여 명 부상

[서용규/목격자 : "'펑' 하는 소리가 났어. 연기가 나니까 수건으로 막고 사람 살려 달라고 아우성을 쳤지."]

지은 지 40년 가까이 된 한 건물의 사우나에서 불이 나 2명이 숨지고 70여 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 치료를 받았습니다.

靑 ‘제2집무실’ TF 논의 착수…세종 집무실?

청와대가 세종시에 대통령 제2집무실을 설치하는 문제에 대해 TF를 꾸려 본격 논의하기로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19-02-19 21:01:10
    • 수정2019-02-19 21:02:43
    뉴스 9
탄력 근로 단위기간 6개월로 확대 합의

주당 평균 노동시간만 52시간으로 맞추면, 6개월 범위 안에선 근로시간을 자유롭게 정할 수 있도록 하는 탄력근로제 확대안에 대해 노사정이 합의했습니다. 대신 노동자 건강권과 임금보전 방안이 도입됩니다.

김혁철 베이징 도착…“북·미 연락관 교환 검토”

김혁철 북한 대미 특별대표 등 북한 협상단이 오늘 평양을 출발해 경유지인 베이징에 도착했습니다. 북미 양측이 연락관 교환을 검토 중이라는 관측도 제기됐습니다.

서울시, 모든 청년에게 매달 50만 원 검토

서울시가 모든 청년에게 매달 50만원 씩 주는 정책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청년 삶의 안정성과 행복감을 높이겠다는 취지인데, 핀란드의 실험을 통해 효과를 짚어봅니다.

대구 도심 사우나 불 2명 사망·70여 명 부상

[서용규/목격자 : "'펑' 하는 소리가 났어. 연기가 나니까 수건으로 막고 사람 살려 달라고 아우성을 쳤지."]

지은 지 40년 가까이 된 한 건물의 사우나에서 불이 나 2명이 숨지고 70여 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 치료를 받았습니다.

靑 ‘제2집무실’ TF 논의 착수…세종 집무실?

청와대가 세종시에 대통령 제2집무실을 설치하는 문제에 대해 TF를 꾸려 본격 논의하기로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