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부산 상용 근로자 임금 5% 증가…전국 최고 상승률 기록
입력 2019.02.19 (11:00) 수정 2019.02.20 (10:40) 뉴스9(부산)
최저임금 인상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 부산 상용 근로자의 월 평균 임금이 전년보다 5% 증가하는 등 전국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부산상공회의소가 낸 '부산 상용근로자 임금 동향과 구조분석'을 보면 지난해 부산의 상용근로자 1인당 월 임금 총액은 전년보다 5% 늘어난 322만 원으로, 전국 평균 상승률 3.2%를 웃돌았습니다.

이는 지역의 상용 근로자가 주요 대도시 중 가장 많이 늘어난데다, 지난해 최저임금 인상분이 지역 모든 산업에 걸쳐 반영된 결과로 분석됐습니다.

반면, 전반적인 임금 인상에도 전국 대비 부산의 상대 임금 수준은 88.7%에 그쳐 전국 16개 시도 중에 12위에 머물렀으며, 월 임금이 가장 높았던 울산보다는 109만 원이나 낮은 수준으로 조사됐습니다.
  • 지난해 부산 상용 근로자 임금 5% 증가…전국 최고 상승률 기록
    • 입력 2019-02-20 09:32:56
    • 수정2019-02-20 10:40:02
    뉴스9(부산)
최저임금 인상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 부산 상용 근로자의 월 평균 임금이 전년보다 5% 증가하는 등 전국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부산상공회의소가 낸 '부산 상용근로자 임금 동향과 구조분석'을 보면 지난해 부산의 상용근로자 1인당 월 임금 총액은 전년보다 5% 늘어난 322만 원으로, 전국 평균 상승률 3.2%를 웃돌았습니다.

이는 지역의 상용 근로자가 주요 대도시 중 가장 많이 늘어난데다, 지난해 최저임금 인상분이 지역 모든 산업에 걸쳐 반영된 결과로 분석됐습니다.

반면, 전반적인 임금 인상에도 전국 대비 부산의 상대 임금 수준은 88.7%에 그쳐 전국 16개 시도 중에 12위에 머물렀으며, 월 임금이 가장 높았던 울산보다는 109만 원이나 낮은 수준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