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맘 카페서 거짓 후기’ 광고업체 대표 등 입건
입력 2019.02.25 (12:14) 수정 2019.02.25 (12:2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인터넷 커뮤니티 '맘카페'에 병원 등을 추천해달라는 글을 올리고 자신이 다시 댓글을 작성하는 방법으로 거짓 소문을 퍼뜨린 인터넷 광고업체들이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인터넷 광고업체 대표 A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A씨는 2015년부터 지난해 9월까지 SNS에서 사들인 아이디 430여 개를 이용해 맘카페에서 병원 추천 글을 올린 뒤 다른 아이디를 사용해 의뢰받은 병원에 대한 허위 경험담을 올려 55억 5천만 원 가량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들에게 광고를 의뢰한 병원장 등 17명도 거짓된 내용을 광고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 ‘맘 카페서 거짓 후기’ 광고업체 대표 등 입건
    • 입력 2019-02-25 12:15:25
    • 수정2019-02-25 12:20:22
    뉴스 12
인터넷 커뮤니티 '맘카페'에 병원 등을 추천해달라는 글을 올리고 자신이 다시 댓글을 작성하는 방법으로 거짓 소문을 퍼뜨린 인터넷 광고업체들이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인터넷 광고업체 대표 A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A씨는 2015년부터 지난해 9월까지 SNS에서 사들인 아이디 430여 개를 이용해 맘카페에서 병원 추천 글을 올린 뒤 다른 아이디를 사용해 의뢰받은 병원에 대한 허위 경험담을 올려 55억 5천만 원 가량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들에게 광고를 의뢰한 병원장 등 17명도 거짓된 내용을 광고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