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영상] 한유총 대규모 집회 “유아교육 사망선고”…사인은 공산주의 때문?
입력 2019.02.25 (20:35)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사립유치원 단체인 한국유치원총연합회가 국가관리회계시스템(에듀파인) 도입에 반대하며 국회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었습니다.

오늘(25일) 오후 주최 측 추산 3만 명의 집회 참가자 대부분은 상복을 뜻하는 검은 옷을 입고 "유아교육 사망을 선고한다"며 유아교육법 시행령 철회를 요구했습니다.

이덕선 한유총 이사장은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그리고 좌파집권당에 의해 유아교육이 타살됐다"며 "어린 유아기에 교육으로 사회주의 형 인간을 양성하고자 하는 좌파들의 교육 사회주의가 야합하여 사립유치원 문제를 일으켰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맞서 국회에서는 박용진 더불어 민주당 의원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한유총의 대규모 집회를 비판했습니다. 박용진 의원은 "다른 유치원 단체는 모두 에듀파인을 도입하겠다고 선언했는데 오직 한유총만 반대하고 있다"며 "아이들의 학습권을 볼모로 삼는 파렴치한 행동은 이제 절대 용납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교육부는 사립유치원에도 에듀파인 사용 의무화 등 '사학기관 재무·회계 규칙 일부 개정안'을 공포해 다음 달 1일부터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원아 200명 이상의 대형 유치원 581곳을 대상으로 하고, 내년 3월 1일 모든 사립유치원에 도입할 계획입니다. 대상인 사립유치원이 개정안에 따르지 않을 경우 시정명령이 내려지고, 도입을 거부할 경우 정원감축과 유아모집 정지 등 행정처분 대상이 됩니다.
  • [현장영상] 한유총 대규모 집회 “유아교육 사망선고”…사인은 공산주의 때문?
    • 입력 2019-02-25 20:35:39
    케이야
사립유치원 단체인 한국유치원총연합회가 국가관리회계시스템(에듀파인) 도입에 반대하며 국회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었습니다.

오늘(25일) 오후 주최 측 추산 3만 명의 집회 참가자 대부분은 상복을 뜻하는 검은 옷을 입고 "유아교육 사망을 선고한다"며 유아교육법 시행령 철회를 요구했습니다.

이덕선 한유총 이사장은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그리고 좌파집권당에 의해 유아교육이 타살됐다"며 "어린 유아기에 교육으로 사회주의 형 인간을 양성하고자 하는 좌파들의 교육 사회주의가 야합하여 사립유치원 문제를 일으켰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맞서 국회에서는 박용진 더불어 민주당 의원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한유총의 대규모 집회를 비판했습니다. 박용진 의원은 "다른 유치원 단체는 모두 에듀파인을 도입하겠다고 선언했는데 오직 한유총만 반대하고 있다"며 "아이들의 학습권을 볼모로 삼는 파렴치한 행동은 이제 절대 용납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교육부는 사립유치원에도 에듀파인 사용 의무화 등 '사학기관 재무·회계 규칙 일부 개정안'을 공포해 다음 달 1일부터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원아 200명 이상의 대형 유치원 581곳을 대상으로 하고, 내년 3월 1일 모든 사립유치원에 도입할 계획입니다. 대상인 사립유치원이 개정안에 따르지 않을 경우 시정명령이 내려지고, 도입을 거부할 경우 정원감축과 유아모집 정지 등 행정처분 대상이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