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클로징]
입력 2019.02.25 (20:49) 수정 2019.02.25 (20:53)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 미세먼지 때문에 많이 힘드셨죠.

중국 국영방송 CCTV 기자 차이징은 스모그로 유명한 산시성, 저장성 방문 취재 이후 몸에 이상 징후를 느낍니다.

당시 그녀는 임신중이었고, 딸은 태어나자마자 뇌에 양성 종양을 가진것으로 판명 돼 큰 수술을 받는데요.

2015년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돔 지붕 아래>는 그런 그녀의 취재 결과물입니다.

다년간 수집한 방대한 환경오염 지표들로 경각심을 촉구하죠.

발전과 환경이 함께가는 길은 참 멀고도 험하네요.

글로벌24 마칩니다. 고맙습니다.
  • [글로벌24 클로징]
    • 입력 2019-02-25 20:51:36
    • 수정2019-02-25 20:53:54
    글로벌24
오늘 미세먼지 때문에 많이 힘드셨죠.

중국 국영방송 CCTV 기자 차이징은 스모그로 유명한 산시성, 저장성 방문 취재 이후 몸에 이상 징후를 느낍니다.

당시 그녀는 임신중이었고, 딸은 태어나자마자 뇌에 양성 종양을 가진것으로 판명 돼 큰 수술을 받는데요.

2015년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돔 지붕 아래>는 그런 그녀의 취재 결과물입니다.

다년간 수집한 방대한 환경오염 지표들로 경각심을 촉구하죠.

발전과 환경이 함께가는 길은 참 멀고도 험하네요.

글로벌24 마칩니다. 고맙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