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향교 대성전 보전지역 건축행위, 기존 수준으로
입력 2019.02.25 (22:39) 제주
제주도는
국가지정 문화재로 승격한
제주향교 대성전
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 내
건축행위 허용 기준이
기존 도지정 문화재 수준으로
고시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문화재 주변 여건과
재산권을 심각하게 제한한다는
주민들의 의견을 문화재청에서 수용한 것으로,
보존지역 건축행위 허용 기준범위는
기존 300m에서 500m로 확대됐지만,
추가로 사유재산권 제약은 없게 된다고
제주도는 설명했습니다.
  • 제주향교 대성전 보전지역 건축행위, 기존 수준으로
    • 입력 2019-02-25 22:39:26
    제주
제주도는
국가지정 문화재로 승격한
제주향교 대성전
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 내
건축행위 허용 기준이
기존 도지정 문화재 수준으로
고시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문화재 주변 여건과
재산권을 심각하게 제한한다는
주민들의 의견을 문화재청에서 수용한 것으로,
보존지역 건축행위 허용 기준범위는
기존 300m에서 500m로 확대됐지만,
추가로 사유재산권 제약은 없게 된다고
제주도는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