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벚꽃 명소' 진해 여좌천 다음 달 23일 개화
입력 2019.02.25 (11:40) 진주
국내 최대 벚꽃 명소인
진해 여좌천 벚꽃이
다음 달 23일
꽃망울을 터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민간기상업체 153웨더는
올해 남부지방 벚꽃 개화 시기는
다음 달 23일에서 28일 사이로,
평년보다 사나흘 이를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경남은 다음 달 23일 진해 여좌천에 이어,
하동 쌍계사 십리벚꽃길은
이튿날인 24일
꽃망울이 터질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 '벚꽃 명소' 진해 여좌천 다음 달 23일 개화
    • 입력 2019-02-27 17:27:43
    진주
국내 최대 벚꽃 명소인
진해 여좌천 벚꽃이
다음 달 23일
꽃망울을 터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민간기상업체 153웨더는
올해 남부지방 벚꽃 개화 시기는
다음 달 23일에서 28일 사이로,
평년보다 사나흘 이를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경남은 다음 달 23일 진해 여좌천에 이어,
하동 쌍계사 십리벚꽃길은
이튿날인 24일
꽃망울이 터질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