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北에만 도쿄올림픽 참가절차 필요한 ID 정보 안 줘”
입력 2019.03.10 (10:14) 수정 2019.03.10 (10:17) 국제
2020년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가 각국 선수단 참가 절차체 필요한 전자정보를 '북한에게만 제공하지 않고 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조직위가 전용 시스템에 접속할 수 있는 ID를 북한에도 부여하는 방안을 총리 관저에 타진하고 있지만, 답변이 오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습니다. 일본은 대북 독자 제재로 북한 국적 보유자의 입국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있습니다.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가 비핵화와 납치문제 해결을 위해 북한에 대한 압박을 지속하면서, 신중한 입장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습니다. 그러나, 일본 정부의 이런 태도는 모든 차별을 금지한 올림픽 헌장의 정신에 어긋난다는 비판을 받을 수 있다고 교도통신은 지적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도쿄올림픽 대회 관계자는 "모든 국가와 지역을 모두 동등하게 대해야 한다"면서, "지나칠 경우 스포츠에 대한 정치 개입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북한 측은 국제올림픽위원회를 통해 이번 사안에 대해 항의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日, 北에만 도쿄올림픽 참가절차 필요한 ID 정보 안 줘”
    • 입력 2019-03-10 10:14:34
    • 수정2019-03-10 10:17:57
    국제
2020년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가 각국 선수단 참가 절차체 필요한 전자정보를 '북한에게만 제공하지 않고 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조직위가 전용 시스템에 접속할 수 있는 ID를 북한에도 부여하는 방안을 총리 관저에 타진하고 있지만, 답변이 오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습니다. 일본은 대북 독자 제재로 북한 국적 보유자의 입국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있습니다.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가 비핵화와 납치문제 해결을 위해 북한에 대한 압박을 지속하면서, 신중한 입장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습니다. 그러나, 일본 정부의 이런 태도는 모든 차별을 금지한 올림픽 헌장의 정신에 어긋난다는 비판을 받을 수 있다고 교도통신은 지적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도쿄올림픽 대회 관계자는 "모든 국가와 지역을 모두 동등하게 대해야 한다"면서, "지나칠 경우 스포츠에 대한 정치 개입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북한 측은 국제올림픽위원회를 통해 이번 사안에 대해 항의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