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 광장] 두 눈을 홀리는 고리 저글링 묘기
입력 2019.03.11 (06:51) 수정 2019.03.11 (07:5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두운 공간 안에서 푸른 형광색의 고리들을 양손으로 한 번에 다루는 남자!

신기하게도 그의 손에서 빙글빙글 회전하는 고리들이 마치 중력을 거스르며 둥둥 떠 있는 것처럼 보이기 시작합니다.

마법 같은 이 묘기는 던지고 받는 여느 저글링과 달리 고리나 구슬 같은 물체 등을 손이나 몸에서 떨어뜨리지 않고 자유자재로 다루는 '콘택트 저글링'입니다.

전 세계 숨은 달인들을 찾아다니는 미국의 영상 제작팀이 일본 콘택트 저글링 고수의 환상적인 개인기를 카메라에 담았는데요.

고리 하나를 기준으로 여러 개의 다른 고리들을 빠르고 안정적으로 움직이는 수준에 오르면 고리가 공중 부양을 하는 듯한 착시효과까지 일으킬 수 있다고 합니다.

그 어떤 누구라도 이 저글링 곡예 앞에서는 쉽게 시선을 떼기 힘들 것 같네요.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 [디지털 광장] 두 눈을 홀리는 고리 저글링 묘기
    • 입력 2019-03-11 06:53:02
    • 수정2019-03-11 07:57:15
    뉴스광장 1부
어두운 공간 안에서 푸른 형광색의 고리들을 양손으로 한 번에 다루는 남자!

신기하게도 그의 손에서 빙글빙글 회전하는 고리들이 마치 중력을 거스르며 둥둥 떠 있는 것처럼 보이기 시작합니다.

마법 같은 이 묘기는 던지고 받는 여느 저글링과 달리 고리나 구슬 같은 물체 등을 손이나 몸에서 떨어뜨리지 않고 자유자재로 다루는 '콘택트 저글링'입니다.

전 세계 숨은 달인들을 찾아다니는 미국의 영상 제작팀이 일본 콘택트 저글링 고수의 환상적인 개인기를 카메라에 담았는데요.

고리 하나를 기준으로 여러 개의 다른 고리들을 빠르고 안정적으로 움직이는 수준에 오르면 고리가 공중 부양을 하는 듯한 착시효과까지 일으킬 수 있다고 합니다.

그 어떤 누구라도 이 저글링 곡예 앞에서는 쉽게 시선을 떼기 힘들 것 같네요.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