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통 위반 잦은 중국 배달원, ‘블랙리스트’ 관리
입력 2019.03.11 (09:44) 수정 2019.03.11 (09:48)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중국에서는 음식 배달이 일상화되면서 배달원이 유발하는 교통사고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상하이 교통경찰이 교통 위반이 잦은 배달원 명단을 공개했고, 업체들은 이를 바탕으로 블랙리스트를 만들었습니다.

[리포트]

지난 1월 상하이 푸둥 지역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가운데 외식 배달원이 포함된 사고 목록입니다.

한 달간 13번이나 교통 법규를 위반한 사람도 있습니다.

외식업계는 해당 배달원을 블랙리스트에 올려 더는 배달을 하지 못하게 만들었습니다.

[리춘/외식배달업체 안전관리 직원 : "회사와 고객의 입장을 고려해 동종 업계들이 공유하는 블랙리스트에 올렸습니다."]

배달을 하다 일어나는 교통사고 가운데는 사망사고도 적지 않습니다.

지난해 10월 배달원 두 명이 좁은 길에서 오토바이 역주행을 하다 사고를 내 한 배달원이 숨지는 일이 있었습니다.

지난 1월에는 퀵보드를 타고 가던 남성이 역주행하던 배달원의 오토바이에 부딪혀 목숨을 잃기도 했습니다.

상하이 푸둥 경찰은 배달원들의 교통 위반을 줄이기 위해 전용 앱까지 만들어 관리하고 있습니다.
  • 교통 위반 잦은 중국 배달원, ‘블랙리스트’ 관리
    • 입력 2019-03-11 09:45:17
    • 수정2019-03-11 09:48:27
    930뉴스
[앵커]

중국에서는 음식 배달이 일상화되면서 배달원이 유발하는 교통사고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상하이 교통경찰이 교통 위반이 잦은 배달원 명단을 공개했고, 업체들은 이를 바탕으로 블랙리스트를 만들었습니다.

[리포트]

지난 1월 상하이 푸둥 지역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가운데 외식 배달원이 포함된 사고 목록입니다.

한 달간 13번이나 교통 법규를 위반한 사람도 있습니다.

외식업계는 해당 배달원을 블랙리스트에 올려 더는 배달을 하지 못하게 만들었습니다.

[리춘/외식배달업체 안전관리 직원 : "회사와 고객의 입장을 고려해 동종 업계들이 공유하는 블랙리스트에 올렸습니다."]

배달을 하다 일어나는 교통사고 가운데는 사망사고도 적지 않습니다.

지난해 10월 배달원 두 명이 좁은 길에서 오토바이 역주행을 하다 사고를 내 한 배달원이 숨지는 일이 있었습니다.

지난 1월에는 퀵보드를 타고 가던 남성이 역주행하던 배달원의 오토바이에 부딪혀 목숨을 잃기도 했습니다.

상하이 푸둥 경찰은 배달원들의 교통 위반을 줄이기 위해 전용 앱까지 만들어 관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