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경, 술 마신 뒤 선박 운항 선장 검거
입력 2019.03.11 (19:46) 뉴스7(목포)
완도해양경찰서는
술을 마신 뒤 어선을 운항한 혐의로
41살 최모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최 씨는 어제 낮 3시 쯤
완도군 소안면 앞 바다에서
혈중 알콜농도 0.110% 상태에서
2톤 어선을 운항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해상안전법상
혈중 알코올 농도 0.03% 이상의 상태에서
배를 운항할 경우
최대 3년의 징역이나 3천만원의 벌금이
부과됩니다.###
(사진 제공 : 완도해양경찰서)
  • 해경, 술 마신 뒤 선박 운항 선장 검거
    • 입력 2019-03-11 19:46:36
    뉴스7(목포)
완도해양경찰서는
술을 마신 뒤 어선을 운항한 혐의로
41살 최모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최 씨는 어제 낮 3시 쯤
완도군 소안면 앞 바다에서
혈중 알콜농도 0.110% 상태에서
2톤 어선을 운항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해상안전법상
혈중 알코올 농도 0.03% 이상의 상태에서
배를 운항할 경우
최대 3년의 징역이나 3천만원의 벌금이
부과됩니다.###
(사진 제공 : 완도해양경찰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