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도, 버스 노사 협의 접점 못 찾아
입력 2019.03.11 (22:06) 제주
8개 버스 회사 노조가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등에 따른
대책을 요구하며
모레부터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오늘 오후 늦게 제주도청에서 열린
제주도와 버스 노사 간 협의에도
접점을 찾지 못했습니다.
제주도와 버스 노사 측은
1시간 가까운 협의를 마치면서
양측 입장을 확인하는 수준이었다면서도
대안을 찾아 파업을 막는데 최선을 다하자는 데
뜻을 같이했다고 밝혔습니다.
  • 제주도, 버스 노사 협의 접점 못 찾아
    • 입력 2019-03-11 22:06:56
    제주
8개 버스 회사 노조가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등에 따른
대책을 요구하며
모레부터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오늘 오후 늦게 제주도청에서 열린
제주도와 버스 노사 간 협의에도
접점을 찾지 못했습니다.
제주도와 버스 노사 측은
1시간 가까운 협의를 마치면서
양측 입장을 확인하는 수준이었다면서도
대안을 찾아 파업을 막는데 최선을 다하자는 데
뜻을 같이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